안산시, 보육시설 종사자 5천200여명 코로나19 선제검사 실시
안산시, 보육시설 종사자 5천200여명 코로나19 선제검사 실시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2.18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1일부터 격주 1회 주기적 검사 실시…어린이 안전 확보 위해
▲ 안산시청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산발적 집단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보육시설 종사자 5천200여명을 대상으로 선제적 진단검사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대상 보육시설은 어린이집 463개소, 유치원 89개소 등이며 이달 21일부터 선별진료소 및 임시선별진료소에서 격주 1회 주기적으로 진단검사를 실시한다.

이는 유증상 상태로 선별검사소에 방문해 검사를 받는 구조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무증상 확진자 등의 감염원 추적이 어렵기 때문에 마련됐다.

아울러 최근 어린이집, 유치원 등 보육시설에서 확진 사례가 발생해 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교사 및 종사자에 대한 선제적이고 집중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세를 꺾고 아동의 안전을 확보하는 한편 부모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무증상 감염자를 조기에 찾아내 추가 확산을 차단하도록 노력하겠다“며 “감염취약시설에 대한 지속적인 선제 검사를 통해 코로나19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안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