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두순 거주 예정지 주민들 “언론인 여러분께 호소한다”
조두순 거주 예정지 주민들 “언론인 여러분께 호소한다”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2.10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내 이사 후 거주 예정지 주민들 ‘취재 자제’ 간절히 호소
▲ 안산시청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조두순 거주 예정지 인근 주민들이 출소 직후 과도한 취재로 인한 불편·불안감 해소를 위해 ‘언론인 및 언론사에 전하는 호소문’을 보내와 관계기관에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거주 예정이었던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장 명의의 호소문을 배포한 바 있으나, 거주지 이사에 따라 재차 호소문을 전달하게 됐다.

시는 주민들로부터 받은 호소문을 한국기자협회, 한국PD연합회, 법무부,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언론사 등 관계기관에 전달하고 주민불편 해소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범죄예방 및 재발 방지를 위해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주민들은 조두순 출소 후 거주 예정지 인근에서 언론사 및 개인 유튜버 등이 무분별하게 접촉하며 인터뷰를 시도하고 있어 불편·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다고 호소했다.

‘언론인 및 언론사에 전하는 주민 호소문’이라는 제목으로 주민자치위원장 명의로 작성된 글은 허락 없는 주민 촬영 및 인터뷰 금지 개인 신상 또는 지역 노출 금지 아이 교육환경 및 일상생활 불편 초래할 수 있는 장시간 상주 취재 금지 인근 도로 무단 주차 금지 등의 당부사항이 담겼다.

주민들은 호소문에서 “지금까지 언론인 여러분께서 조두순 출소와 관련한 문제점과 대책마련의 필요성을 보도해주신 점에 대해 감사하다”며도 “과도한 취재로 주민 불편·피해를 줘서도 절대 안 될 것이며 주민 요구사항을 지켜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