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미도서관, 2020년 공공도서관 협력업무 유공기관 선정
원미도서관, 2020년 공공도서관 협력업무 유공기관 선정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1.26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유일 국립중앙도서관장상 수상
▲ 원미도서관, 2020년 공공도서관 협력업무 유공기관 선정
[부천=광교신문] 부천시립원미도서관이 2020년 공공도서관 협력업무 유공기관으로 선정돼 11월 26일 국립중앙도서관장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국립중앙도서관이 주최하는 공공도서관 협력업무 유공 포상은 도서관 협력을 통해 도서관 발전과 이용자 서비스 향상에 공헌한 단체나 개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공적 정도, 사회적 평가, 파급 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대상자를 선정했다.

순위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국립중앙도서관장 표창, 특별상이 수여된다.

원미도서관은 유관기관 간 상호 협력을 통해 지역 특성을 반영한 도서관 문화 서비스를 확대하고 주민 정보 격차 해소를 위해 다양한 협력 사업을 발굴·운영한 공로를 인정받아 경기도에서 유일한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

특히 다양한 기관과의 활발한 협력 사업을 통해 지역의 교육문화 중심 기관으로 자리매김한 점이 좋은 평가를 이끌어냈다.

협력 사업으로 제공한 서비스는 가까운 동네서점에서 신간도서를 바로 빌려볼 수 있는 희망도서바로대출서비스, 찾아가는 책배달서비스, 다문화서비스 등이다.

김영애 원미도서관장은 “연이은 수상 소식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지역주민의 요구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유관기관과의 협력 강화를 통해 공공도서관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