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예방에 앞장서는 대덕농협, 관내 3개 초등학교와 1개 병설유치원에 열화상카메라 지원
코로나19 예방에 앞장서는 대덕농협, 관내 3개 초등학교와 1개 병설유치원에 열화상카메라 지원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1.19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성시청
[안성=광교신문] 지난 14일부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00명대를 이어가는 가는 등 연일 코로나에 대한 경각심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대덕농협이 관내 3개 초등학교와 1개 병설유치원에 열화상카메라 4대를 지원했다.

학생 수 300명 이상인 학교에는 안성시가 열화상카메라를 지원하고 있지만, 지원에서 제외되는 300명 미만 학교는 비접촉 체온계로 학생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이에 기관사회단체장 회의에 참석한 학교장들이 지원을 요청했고 대덕농협 양철규 조합장은 이를 흔쾌히 수락해 지원하게 됐다.

양철규 조합장은 “코로나19 백신이 개발 중에 있지만 접종까지는 장기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시기에 학생들의 체온을 비접촉 체온계로 측정하고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덕 관내 초등학교에 대덕농협이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고 전했다.

대덕면 최승린 면장은 “관내 초등학교에 열화상카메라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준 양철규 조합장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코로나19가 끝나지 않은 상황 속에서도 학생들이 안심하고 등교해 안전하게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