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특별 지도·점검
용인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특별 지도·점검
  • 지용진
  • 승인 2020.11.12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16일~12월18일 폐수배출업소 등 460곳 대상
▲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특별 지도·점검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오는 11월16일부터 12월18일까지를 가을·겨울철 환경오염행위 특별 지도·점검기간으로 정해 관내 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가을·겨울철에는 하천수가 부족해 소량의 오염물질 유입에도 하천 생태계에 영향을 줄 수 있고 난방시설 등의 사용이 증가해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이 증가해 미세먼지 농도가 증가해 이를 예방하려는 것이다.

점검 대상은 환경오염물질 배출 가능성이 있는 폐수·대기 배출 사업장 460곳이다.

시는 경기도환경감시단, 환경단체 추천자, 시 관계자 10명을 5개 점검반으로 편성해 사업장 환경관리 지도·점검에 나선다.

주요 점검 사항은 수질 및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과 방지시설의 정상가동 여부, 시설 노후에 따른 오염물질 누출 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위법행위가 발견되면 물환경보전법과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라 과태료부과·고발 등의 행정조치를 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관리·점검을 통해 환경오염행위를 근절하고 시민들이 건강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