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공유경제 활성화 방안 연구’최종보고회 개최
고양시, ‘공유경제 활성화 방안 연구’최종보고회 개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11.12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유경제 정책 실태 진단 및 활성화 방안 마련
▲ 고양시, ‘공유경제 활성화 방안 연구’최종보고회 개최
[고양=광교신문] 고양시는 6개월간 진행한 ‘고양시 공유경제 활성화 방안 연구’의 최종보고회를 지난 11일 고양시청에서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최종보고회에는 고양시 이재철 제1부시장, 정연우 시 의원, 이재은 고양시정연구원 원장 등 15명이 참석해 고양시의 공유경제 정책 추진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공유경제’란 정보기술을 활용해 공간, 물건, 재능, 경험 등 자원을 함께 사용함으로써 시민의 편의를 증진하고 사회적, 환경적 가치를 창출하는 경제활동을 일컫는다.

최근 들어 민간뿐만 아니라 정부에서도 새로운 공유경제 서비스 창출을 위해 진입규제를 개편해 숙박, 교통, 공간, 금융, 지식 등의 분야별 공유경제를 활성화하고 공유경제의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렇게 최근 정부 및 지자체의 공유경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지난 6개월간 고양시정연구원이 진행한 이번 ‘고양시 공유경제 활성화 방안 연구’는, 고양시의 각 부서별 공유경제 사업들을 집중 진단하고 민간 공유단체 기업에 대한 지원 정책을 분석함으로써 공유경제 정책의 수립 및 성공적 실행을 위한 기초를 마련하고자 추진했다.

11일 최종보고회에서 발표된 연구 결과에 따르면, 고양시는 공유경제 정책이 이미 도입되고 성장단계에 이르렀다고 분석됐다.

그리고 이에 따라 고양시 공유경제 기본계획 수립 고양시 인증 공유기업 및 단체 육성 사업 추진 고양시 공유경제 지원센터 설치 고양시 공유경제 마을학교 운영 공유친화 시범마을 선정 고양시 공유경제 허브 구축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공유사업 입지 선정 등의 7가지 세부 과제가 도출됐다.

고양시 관계자는 “각 부서별로 시행되고 있는 공유경제 정책들이 많은데, 이를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플랫폼이 필요하다”며 “현재 경기도에서 추진되고 있는 공유플랫폼이 구축되면 부서별로 시행되고 있는 공유경제 사업들을 등록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스템을 운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시 이재철 제1부시장은 “공유경제가 단순히 물품, 공간 등을 공유해 더 많은 사람들이 효용을 누리는 의미에서 더 나아가, 거시적으로 일자리 창출 등의 경제적 측면에서 도움이 되는 정책수단으로 쓰이길 원한다”며 “민간 공유자원들을 어떻게 하면 더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공유할 수 있을지 끊임없이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