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 개소식 열어
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 개소식 열어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0.2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 마을이 함께 키우는 아이”
▲ 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 개소식 열어
[이천=광교신문] 이천시는 지난 28일 마을과 연계협력을 통해 공동주택 내 첫 번째로 설치된 ‘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엄태준시장과 시의원, 증포동장, 입주자대표회의회장, 지역주민 등 30명이 참석했다.

다함께돌봄센터는 초등학생에게 방과 후 돌봄서비스를 제공해 돌봄사각지대 해소와 맞벌이 부부의 육아부담 문제를 경감하기 위해 이천시에서 설치되는 사회복지시설이다.

‘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은 98㎡규모로 이천시와 증포대원칸타빌 입주자대표회의의 무상사용 협약에 따라 기존 키즈카페 공간을 리모델링해 마련됐다.

종사자는 센터장과 시간제돌봄선생님 2명이 근무를 하며 부모의 소득기준에 상관없이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학기 중에는 주중 오후2시부터 오후7시까지, 방학 중에는 주중 오전9시부터 오후7시까지 운영하며 숙제지도, 급·간식제공, 다양한 특기적성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한편 이천시는 작년 10월 ‘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개소에 이어 올해 ‘이천시 다함께돌봄센터’과 ‘이천시 다함께돌보센터’을 개소해 총 3개소를 위탁운영하고 있으며 ‘22년까지 6개소를 추가로 확충할 계획에 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부모가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센터 운영과 더불어 아동이 행복한 도시조성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