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전국 최초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 구축
성남시, 전국 최초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 구축
  • 지용진
  • 승인 2020.10.27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율주행 생태계 활성화 촉진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

 

[성남=광교신문] 성남시는 자율주행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전국 최초로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을 구축해 기업지원에 나선다.

자율주행을 연구·개발하기 위해서는 교통상황, 날씨, 도로 주변 환경 등 다양한 조건 사이에서 일어나는 복잡한 상호 작용들에 대해 다양한 시나리오로 테스트하고 검증해야 하는데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은 이런 물리적인 테스트를 최소화하고 가상공간에서의 반복된 테스트를 통해 개발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샤크’로 명명된 성남시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은 판교, 본시가지 등 성남 도로뿐 아니라 자율주행 실험도시 K-City의 도로도 탑재되어 다양한 테스트 환경을 제공한다.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

 

‘샤크’에서 기업들은 현실과 동일한 가상의 도로환경을 통해 실제 도로에서 발생하는 수만 가지 상황을 재현할 수 있게 되며 상황별 대응 알고리즘의 안정성과 신뢰성을 점검할 수 있다.

지자체에서 직접 자율주행 시뮬레이션 플랫폼을 구축해 기업을 지원하는 것은 성남시가 전국 최초다.

‘샤크’에 탑재되는 판교지역 3D 모델링과 정밀도로지도는 지난 7월 시와 네이버랩스의 업무협약에 따라 네이버랩스가 제공했으며 이로 인해 시는 1억원 이상의 구축예산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