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온라인 역사·문화 5개 강좌 ‘성인 콜로키움’ 운영
성남시 온라인 역사·문화 5개 강좌 ‘성인 콜로키움’ 운영
  • 지용진
  • 승인 2020.10.26 0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는 11월 11일은 박성호 한국학중앙연구원 해외한국학지원실장의 ‘고문서의 이해’, 11월 25일은 정성권 단국대 사학과 교수의 ‘망경암 마애여래좌상 이야기’를 주제로 한 강의가 각각 진행된다.
 

[성남=광교신문] 성남시 판교박물관은 오는 10월 28일부터 12월 30일까지 온라인 역사·문화 5개 강좌인 ‘성인 콜로키움’을 운영한다.

콜로키움은 “함께 말하다”를 의미하는 라틴어로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통한 주제별 강연과 질의응답이 진행된다.

첫 강좌는 김기덕 건국대 문화콘텐츠학과 교수가 ‘성남지역 풍수의 특징’을 주제로 강의한다.

오는 11월 11일은 박성호 한국학중앙연구원 해외한국학지원실장의 ‘고문서의 이해’, 11월 25일은 정성권 단국대 사학과 교수의 ‘망경암 마애여래좌상 이야기’를 주제로 한 강의가 각각 진행된다.

오는 12월 9일은 김정희 원광대 고고미술사학과 교수가 불화를 중심으로 ‘불교미술을 보는 눈’을, 12월 30일은 김준혁 한신대 교수가 ‘남한산성의 역사적 의의와 가치’에 관해 강의한다.

각 강좌는 수요일 오후 2~4시에 열리며 강좌별 성인 50명이 수강할 수 있다.

판교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시는 코로나19 언택트 시대에 맞춰 가정과 기관에서 다양한 문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온라인 전시, 교육 등 박물관 운영 방식을 다각화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