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문화재청 공모사업 생생문화재 5년 연속 선정
시흥시, 문화재청 공모사업 생생문화재 5년 연속 선정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0.06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이도 유적 내에서 펼쳐지는 생생한 선사 문화 체험
▲ 시홍 오이도 유적_생생문화재
[시흥=광교신문] 시흥시는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생생문화재 사업에 5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생생문화재는 문화재청,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가 서로 힘을 합쳐 다양한 콘텐츠를 국민이 향유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대표적인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이다.

이에 따라 시흥시는 2021년에도 풍부한 선사 문화 콘텐츠를 지닌 시흥 오이도 유적을 교육의 장으로 활용해, 상상 속의 선사시대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자유학기제 및 방과후 학교 등 다양한 교과과정과 연계해 운영 첫해인 2017년부터 올해까지 총 100회에 걸쳐 3,200여명이 참여하는 등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생생문화재 사업에 선사시대 시간여행 프로그램 ‘오이도 Go, Back, Jump’ 를 필두로 캠프와 피크닉을 결합한 ‘오이도 선사 캠프닉’을 비롯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오이도 AR 패총전시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비대면 프로그램 ‘오이도 선사 캡슐’ 등 신규 프로그램 2종을 더해 더욱 다양하고 알찬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