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추석 연휴 비상진료 및 비상방역체계 가동
오산시, 추석 연휴 비상진료 및 비상방역체계 가동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9.28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급환자 발생대비 문 여는 의료기관 및 약국 지정·운영
▲ 오산시, 추석 연휴 비상진료 및 비상방역체계 가동
[오산=광교신문] 오산시는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추석 연휴기간 동안 진료 공백을 메우고 의약품 구입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의사회 및 약사회의 협조 하에 ‘추석 연휴 문 여는 의료기관 및 약국’ 190개소를 날짜별로 지정·운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추석 연휴 감염병 집단발생에 대비해 24시간 비상방역대응체계를 운영해 감염병 발생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계획이라고 했다.

오산시보건소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비상사태 발생 시 신속 대응을 위해 보건소 내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설치·운영할 예정이다.

연휴 기간에도 비상진료체계가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점검해 시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며 “연휴기간 중 갑작스럽게 환자가 발생하면 119 또는 129, 120를 통해 진료 가능 의료기관과 운영 약국을 안내 받으실 수 있다”고 말했다.

“추석특별방역기간을 어떻게 보내느냐가 앞으로 가을철 다시 코로나19의 유행을 맞을지, 혹은 다시 생활방역체계로 전환할 수 있을지를 결정하게 될 중요한 분수령이 될 것”, “고향과 친지 방문, 여행 등의 이동을 자제하고 이번 명절은 집에서 쉬는 것을 권고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