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 마음은 고향, 몸은 부천
올 추석 마음은 고향, 몸은 부천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9.17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추석 명절 고향 방문 자제 홍보 캠페인 전개
▲ 올 추석 마음은 고향, 몸은 부천
[부천=광교신문] 부천시가 올 추석은 고향 방문이나 이동을 자제하고 집에서 머물러달라고 시민들에게 당부하고 나섰다.

인구 이동량이 많은 추석 연휴 방역관리가 소홀해지는 틈을 타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질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부천시는 추석명절 이동자제에 대한 대시민 홍보를 전개한다.

부천시는 귀성 자제 독려를 위해 홈페이지, 생생부천, SNS, 유튜브 등 부천시 공식매체 등을 활용해 시민들에게 적극 홍보해나갈 방침이다.

우선 시민에게 친근하고 신선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각 지역의 정겨운 사투리와 표준어로 현수막을 제작해 45개 주요장소에 게첨했다.

장덕천 부천시장도 공식 유튜브 프로그램인 썹TV에 출연해 시민들의 참여를 요청했다.

부천시 내 향우회와 국민운동단체 등도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예방을 위해 캠페인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에 모이지 않고 큰집에 가는 것도 중지하기로 했다”며 “가족을 지키기 위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마음은 고향에 보내고 몸은 부천에 머물러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