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안성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MOU 체결
안성시, 안성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MOU 체결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8.26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다문화가족의 민원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 안성시, 안성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MOU 체결
[안성=광교신문] 안성시와 안성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민원실을 방문하는 외국인과 다문화 가족의 민원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26일 체결했다.

안성시는 올해 6월 말 기준으로 총 인구수 19만7천 명 중, 외국인이 1만1천6백 명으로 안성시 인구의 5.88%를 차지한다.

그간 안성시는 외국인과 다문화 가족을 위한 다양한 시책 사업들을 시행해 왔으나, 정작 안성시에 첫 발을 디딘 외국인과 다문화가족이 제일 먼저 방문하는 민원실에는 외국인과 다문화 가족을 위한 배려가 부족했다.

이에 안성시는 소속 공무원 5명과 안성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소속 서포터즈 7명 등 내·외국인 12명을 민원실 외국어 통역서비스 도우미로 지정해 통역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외국어 통역서비스 도우미는 민원실을 방문하는 외국인 등이 통역 도움 요청 시 유선 통화 연결 또는 시청 민원실 방문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며 통역 가능한 외국어는 영어·일본어·중국어를 비롯해 러시아어·베트남어·스리랑카어·스페인어 등이다.

이를 위해 안성시는 안성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외국인·다문화가족을 위한 핫라인 창구’를 운영하기로 했다.

또한, 희망이음일자리와 연계해 민원실 내 통역서비스 전담 직원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안성시는 더불어 사는 풍요로운 안성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더불어’에는 안성시에 거소를 두고 생활하는 외국인과 다문화가족도 당연히 포함된다. 앞으로도 민원실을 방문하는 외국인과 다문화가족의 민원 편의 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