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샘 워딩턴·이선균·손예진 주연 ‘더 크로스’제작지원
화성시, 샘 워딩턴·이선균·손예진 주연 ‘더 크로스’제작지원
  • 지용진
  • 승인 2020.08.21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영화 제작지원 위한 양해각서 체결
▲ 화성시, 샘 워딩턴·이선균·손예진 주연 ‘더 크로스’제작지원
[화성=광교신문]화성시가 한미 합작영화 ‘더 크로스’제작을 지원한다.

화성시는 BTC 프로덕션과 블루칩 ENM이 제작 준비 중인 영화 더 크로스의 제작지원을 위해 21일 시청 접견실에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더 크로스는 근 미래 사회적 지위에 따라 만들어진 국경을 배경으로 인간다운 삶을 위해 탈출을 감행하는 휴먼스토리이다.

감독은 아논, 로드오브워, 트루먼쇼 등을 연출한 앤드류 니콜 감독이 지휘하며 제작비는 한화로 약 360억원이 투입된다.

주요 출연진으로 아바타와 타이탄의 분노 등에 출연한 샘 워딩턴과 이성균, 손예진 등이 확정됐으며 2022년 개봉 예정이다.

시는 오는 2021년 4월부터 약 20주간의 촬영기간 동안 화성시 일대의 촬영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 영화를 통해 화성시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영화가 성공적으로 제작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