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면, 코로나19 최고의 방역수칙 ‘마스크 쓰기’ 출근 캠페인 전개
대덕면, 코로나19 최고의 방역수칙 ‘마스크 쓰기’ 출근 캠페인 전개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8.21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 6시 30분부터 내리 대학인마을에서 마스크쓰기 캠페인 실시
▲ 대덕면, 코로나19 최고의 방역수칙 ‘마스크 쓰기’ 출근 캠페인 전개
[안성=광교신문] 대덕면은 수도권 중심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21일 대덕면 인구 밀집지역인 내리 대학인 마을에서 아침 출근하는 주민을 대상으로 마스크쓰기 캠페인을 긴급하게 전개했다.

캠페인에는 내리 환경개선 추진위원회, 기관사회단체장, 안성시 모범운전자회,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했으며 특히 이날 캠페인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이 직접 참여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이번 캠페인은 서울·경기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감염병 확산을 차단하는 방법은 개인 방역 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임을 알리며 시민들에게 협조를 구하고 개인 방역에 힘써줄 것을 당부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코로나19 예방은 올바른 마스크 쓰기 등 시민들의 개인 방역수칙 준수가 가장 중요한 예방법인 만큼 시민 홍보를 강화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 시장은 “확진자가 크게 증가할 것을 대비해 1000여명의 공직자가 감염병 관리에 집중하고 있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거듭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