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극복 배곧 너나들이 소소한 예술문화 전시회 ‘어린왕자와 꽃과 나’
코로나 극복 배곧 너나들이 소소한 예술문화 전시회 ‘어린왕자와 꽃과 나’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7.31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 극복 배곧 너나들이 소소한 예술문화 전시회 ‘어린왕자와 꽃과 나’

[시흥=광교신문] 2020년 7월 30일 배곧너나들이에서 코로나 극복을 위한 소소한 예술문화전시회 ‘어린왕자와 꽃과 나’가 시작됐다.

배곧너나들이는 지난해 10월 배곧 누리초등학교 부지에 설립된 시흥시 최초 학교복합시설로 학교와 마을이 넘나들며 함께 소통하는 지역 커뮤니티 공간이다.

현재, 시흥시인재양성재단이 위탁운영하고 있다.

함께 코로나를 극복하고 서로를 응원하는 다양한 방법의 하나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는, 실내활동이 제한된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너나들이 외부 벽면을 활용한 전시공간을 만들어 외부관람이 가능하게 했다는 점과 희망과 메시지를 담은 어린왕자가 첫 번째 주제라는 점 등에서 의미가 있다.

임병택 재단 이사장은 “코로나로 인한 거리두기와 제한적 등교로 자칫 침체 될 수 있는 마을 분위기를 응원하기 위한 야외 전시회를 진행해, 아이들은 학교 가는 길이 즐겁고 마을은 소소한 전시를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