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2020 화성 뱃놀이 축제’ 취소 결정
화성시, ‘2020 화성 뱃놀이 축제’ 취소 결정
  • 지용진
  • 승인 2020.07.19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정상적 축제 추진 어려워
화성시
화성시

 

[화성=광교신문] 화성시는 올해 9월11일~13일(3일간) 개최 예정이었던 수도권 해양대표 축제인 ‘화성 뱃놀이 축제’를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확산 방지 및 시민 안전을 위해 전면 취소한다고 밝혔다.

화성시는 최근 수도권과 호남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의 소규모 집단 감염이 확산세를 보이고 있고, 가을철 대유행에 대한 우려가 크게 증폭되는 상황에서 더 이상 정상적인 축제 추진이 어렵다고 판단하여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올해로 12회를 맞이하는 ‘화성 뱃놀이 축제’는 해양실크로드와 관련 역사성을 가진 당성콘텐츠와 해양레저의 중심지 전곡마리나의 관광자원을 배경으로 추진되는 해양축제로, 2020-2021 (예비) 문화관광축제와 2020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선정된바있다.

홍상희 화성시 관광진흥과장은 “올해 축제 추진을 위해 책정된 예산은 코로나19 피해 복구와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며 내년에는 화성 뱃놀이 축제에서만 즐길 수 있는 우수하고 안전한 콘텐츠로 시민이 즐겁고 행복한 축제가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