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강선 연장’ 추진으로 안성 철도시대 활짝 열려
‘경강선 연장’ 추진으로 안성 철도시대 활짝 열려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7.17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강선 연장 공동협력 협약’ 체결
▲ ‘경강선 연장’ 추진으로 안성 철도시대 활짝 열려

[안성=광교신문] 안성시는 17일 용인시청 시장실에서 안성시의 철도시대를 열기 위해 용인·광주시와 ‘경강선 연장 철도 건설 추진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경강선 연장 철도건설 조기 추진을 위해 마련됐으며 김보라 안성시장과 백군기 용인시장, 신동헌 광주시장 등 관계기관 공무원이 참석했다.

시는 협약식에 앞서 지난해 10월 용인·광주시와 함께 경강선 연장 철도 사업이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경기도에 신청한 바 있다.

철도망 구축계획 연구용역 결과에 따르면 경강선 연장 57.4km 구간에 안성시 구간은 약 14.4km로 경제성 분석 B/C값은 0.81로 나타났다.

이번 협약으로 안성·용인·광주시는 경강선 연장 철도 건설 추진을 위해 실무협의체 구성을 통한 행정지원 등 제반사항 합의에 적극 협력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원활히 반영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와 경기도 등 관계기관에 공동 건의문을 제출하기로 했다.

김보라 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경강선 연장 철도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철도가 없는 안성지역의 교통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되어 지역경제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