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아시아실리콘밸리 지원협의체’ 전략회의
성남시 ‘아시아실리콘밸리 지원협의체’ 전략회의
  • 지용진
  • 승인 2020.07.1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협의체는 도시계획·첨단산업·도시문화 분야 대학교수 13명, 성남시 13개과 과장, 시·성남산업진흥원·성남문화재단·성남도시개발공사 직원 등 3개 팀, 31명으로 운영 중이다.

[성남=광교신문] 성남시는 16일 오전 10시 시청 3층 산성누리에서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 지원협의체 전략회의를 진행했다.

협의체는 도시계획·첨단산업·도시문화 분야 대학교수 13명, 성남시 13개과 과장, 시·성남산업진흥원·성남문화재단·성남도시개발공사 직원 등 3개 팀, 31명으로 운영 중이다.

프로젝트 사업들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밸리별·권역별·유형별 등의 기준으로 중점 추진사업 분류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성남에서 일하며 살아가는 시민들에게 ‘어떻게 살아가게 할 것인가’, ‘어떤 삶을 누리게 할 것인가’ 등 창조도시 기반의 도시공간을 재정의하는 스토리텔링 방안에 대한 의견도 나누었다.

성남을 미래산업 경쟁력을 갖춘 아시아의 거점 도시로 만들어 시민 모두 그 성과를 공유할 수 있게 하고 세계적인 창조도시로 도약하는 것이 목표다.

이날 협의회는 ‘창조도시기반의 도시공간 재정의’를 통해 시민들의 창조성에 기반한 상상력, 열정 등으로 지역 산업을 발전시키고 고유한 문화색채를 개발해, 각 분야에서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지역사회의 새로운 가치를 만들고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열띤 토론을 했다.

신경천 행정기획조정실장은 “우리가 꿈꾸는 창조도시로 나아가기 위한 성남의 라이프스타일과 문화를 연계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