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도서관, 휴관 중 안심도서대출 서비스 운영
의왕시 도서관, 휴관 중 안심도서대출 서비스 운영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07.16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비대면 대출예약서비스, 1인당 5권 대출
▲ 의왕시 도서관, 휴관 중 안심도서대출 서비스 운영
[의왕=광교신문] 의왕시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한 도서관 휴관중에도 시민들이 안심하고 독서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안심도서대출 서비스’를 중앙도서관, 내손도서관, 글로벌도서관 등 3개소에서 운영중에 있다.

‘안심도서대출 서비스’는 의왕시민이 대출을 희망하는 도서를 신청하고 다음날 받아 볼 수 있는 비대면 대출예약서비스로 1인당 신청할 수 있는 안심도서 대출권수는 5권이다.

또한, 도서관에 원하는 도서가 소장되어있지 않는 경우에는 비치희망도서 서비스를 신청해 안심대출서비스로도 해당 도서를 받아볼 수 있도록 했다.

신청한 도서는 수령 안내문자 수신 후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각 도서관의 지정 장소로 방문해 수령할 수 있고 대출기간은 기본 14일이며 반납은 각 도서관 무인반납기를 이용하면 된다.

또한, 평일 이용이 어려운 직장인 등을 위해 주말에도 안심대출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서지연 중앙도서관 독서진흥팀장은“안심도서대출 서비스와 함께 전자책도 의왕시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비대면으로 볼 수 있으니, 시민들의 많은 이용을 바라며 코로나19로 위축된 시민들이 위로와 안정을 얻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