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인구 5만명 넘었다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인구 5만명 넘었다
  • 지용진
  • 승인 2020.07.09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만번째 전입 주민에 축하 꽃다발·기념품 증정
▲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인구 5만명 넘었다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은 9일 주민등록 인구가 5만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6월 인구 4만명을 돌파한 후 약 2년여만이다.

동은 이날 5만번째 주민이 된 김정희씨에게 꽃다발과 기념품을 증정하며 성복동 주민이 된 것을 환영했다.

김정희씨는 인천광역시 부평구에서 성복동으로 전입했다.

성복동은 서수지IC 개설과 신분당선 성복역 개통 등으로 교통여건이 크게 개선된 것을 비롯해 신축 아파트 단지가 늘어나며 인구가 증가했다.

현재 성복역롯데캐슬파크나인1차 아파트 입주가 시작됐고 내년 초 1100여세대의 성복역 롯데캐슬파크나인2차 아파트 입주도 예정돼 있어 지속적으로 인구가 늘 것으로 예상된다.

동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인구가 증가하고 있다는 것은 그만큼 성복동이 살기좋은 곳이라는 의미”며 “주민들이 만족하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