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은수미 구단주,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 만나 축구 교류 논의
성남FC 은수미 구단주,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 만나 축구 교류 논의
  • 지용진
  • 승인 2020.06.1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수미 구단주, 알프레도 바스쿠 대사 요청으로 차담 진행
▲ 성남은 코로나19가 진정되는 상황을 고려해 향후 아르헨티나와의 축구 교류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며 축구 외적으로도 양 국가와 도시 간 협력관계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을 약속했다. 사진은 은수미 성남시장과 알프레도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

[성남=광교신문] 성남FC가 남미의 축구 강호 아르헨티나와 축구 국제 교류를 위한 자리를 가졌다.

알프레도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는 19일 오후 2시 성남시청을 방문해 성남FC 구단주 은수미 성남시장과 이재하 대표이사 등 구단 관계자들을 만나 환담을 나누고 다양한 축구 산업 협력에 관한 의견을 나누었다.

이번 만남은 K리그 명문구단 성남FC와 아르헨티나 간 협력 관계 발전을 희망하는 바스쿠 대사의 요청에 의해 이루어졌다.

바스쿠 대사는 "K리그를 대표하는 시민구단 성남FC를 방문하게 돼서 영광이며 은수미 구단주의 환대에 감사한다. 축구를 매개로 함께 할 수 있는 비지니스가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한다. 성남과 아르헨티나의 축구 교류를 위한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고 싶다“고 방문 소감을 밝혔다.

은수미 구단주도 “바스쿠 대사의 성남 방문에 감사드린다. 아르헨티나가 한국과 오랜 우호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성남FC와도 다양한 축구 교류를 통해 서로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하며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가 전례 없는 어려움에 처한 상황에서 축구를 통해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였으면 한다“는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성남은 코로나19가 진정되는 상황을 고려해 향후 아르헨티나와의 축구 교류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며 축구 외적으로도 양 국가와 도시 간 협력관계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