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18일 장안구 영화동에서 ‘민·관·경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
수원시, 18일 장안구 영화동에서 ‘민·관·경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
  • 지용진
  • 승인 2020.06.19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환경 OUT’…청소년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 만든다
‘유해환경 OUT’…청소년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 만든다
수원시 공직자(수원시 교육청소년과·장안구 가정복지과·영화동 행정복지센터) 10명, 수원중부경찰서 관계자 3명, 법무부 법사랑 위원 장안지구협의회 관계자 20명 등 총 33명이 참여했다.

 

[수원=광교신문] 수원시는 코로나19로 연기됐던 초·중·고 등교수업이 최근 재개됨에 따라 민·관·경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 추진,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해 ‘2020년 등교수업에 따른 민·관·경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을 장안구 영화동 일원(정자사거리·거북시장·장안공원 등)에서 지난 18일 진행했다고 밝혔다.

수원시 공직자(수원시 교육청소년과·장안구 가정복지과·영화동 행정복지센터) 10명, 수원중부경찰서 관계자 3명, 법무부 법사랑 위원 장안지구협의회 관계자 20명 등 총 33명이 참여했다.

민·관·경 합동 점검반이 장안구 영화동 일원(최근 청소년 유해환경 관련 민원 다수 발생)에서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한 단속을 벌였다.

‘유해환경 OUT’…청소년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 만든다1
민·관·경 합동 점검반이 장안구 영화동 일원(최근 청소년 유해환경 관련 민원 다수 발생)에서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한 단속을 벌였다.

 

청소년이 자주 이용하는 장소, 민원 관련 구역 야간 순찰(공원·주택가 골목 위주로 순찰), 청소년 야외흡연·음주 행위 단속, 조기 귀가 독려, 청소년 유해업소 대상으로 ‘청소년 보호법’ 안내, 홍보물 배부(주류·담배 판매금지 등 청소년 보호법 준수사항 알리고 위반행위 등 점검) 등도 진행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위생 수칙 등 준수하며 안전하게 추진할 예정이다.

법무부 법사랑위원은 법무부 훈령 제934호에 따라 구성된 민간 봉사단체로 각 지역사회에서 관계 부처와 협력해 다양한 범죄예방·자원봉사활동 등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