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학교방역 안전지킴이 사업’ 추진
수원시, ‘학교방역 안전지킴이 사업’ 추진
  • 지용진
  • 승인 2020.06.14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광교신문] 수원시는 코로나19 극복 일자리 사업인 ‘수원희망 6000’의 하나로 ‘학교 방역 안전지킴이 사업’을 추진해 공공일자리 창출하는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 공고 기간은 6월 12~19일 사이며 접수 기간은 6월 12~19일 사이로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하면 된다.

모집 규모를 살피면 관내 초‧중‧고교, 유치원 등 156개소 274명(유치원 8개소 14명, 초등학교 74개교 133명, 중학교 34개교 53명, 고등학교 35개교 65명, 특수학교 등 기타 5개교 9명)으로 학교 수요에 따라 모집인원이 변경 가능하다.

모집 대상은 사업개시일 기준 만 18세 이상~69세 이하 수원시민으로 사업 참여 제외 사유가 없는 자(연령은 사업 시작일 기준)다.

접수처는 각 동 행정복지센터로 공고문에 제시된 학교 목록을 참고해 희망 학교 순으로 1지망부터 5지망까지, 5개 학교를 지원할 수 있다.

제출 서류는 참여 신청서, 개인정보 수집 등 동의서, 성범죄 경력 조회 동의서로 신분증 지참, 건강보험증 사본, 기타 서류(필요할 때 안내)다.

근무 기간은 오는 6월 29일~11월 30일(5개월) 사이로 근무지는 관내 초‧중‧고교, 유치원 등이며 등교자 발열 체크, 학교 내 시설물 생활 방역·소독, 학교 급식 안전 도우미, 외부인 출입 관리, 기타 교내 환경 미화 활동 등을 하게 된다.

근로 조건은 주 5일(월~금), 1일 4시간 근무(학교별 근무시작 시각 다름)며 시급 8590원, 부대비 5000원/일, 주휴‧연차 수당이 지급된다.

사업 참여자 심사는 오는 6월 19~24일 사이 진행되며 참여자 선발은 신청자 경합 시 가구소득(건강보험료)을 우선 고려해 선발할 예정이다.

고려 요소(가구소득(건강보험료), 연령, 세대주 여부, 부양가족 수 등)별 배점표를 적용하며 고득점자순으로 선발한다.

참여 제외대상은 고용보험 가입자, 실업급여 수급자, 공적연금 수령자, 성범죄경력자,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선발 후 일주일 내 보건증 미제출자다. 참여자 선발 통보는 오는 6월 25일이며 개별 문자메시지를 발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