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제부리·궁평리, 제3차 연안정비기본계획에 351억원 반영
화성시 제부리·궁평리, 제3차 연안정비기본계획에 351억원 반영
  • 지용진
  • 승인 2020.06.0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부리 일대 사업위치도
제부리 일대 사업위치도

 

[화성=광교신문] 화성시가 궁평리와 제부리 연안 복원사업을 본격 추진하게 된다.

시는 해양수산부의 제3차 연안정비기본계획(2020∼2029)에 궁평리, 제부리 등 2개 지구에 총 351억원의 사업비가 반영됐다고 7일 밝혔다.

연안정비기본계획은 연안을 보전하며, 쾌적하고 안전한 연안을 국민에게 제공하기 위해 해양수산부가 10년마다 수립하는 법정 계획이다.

이번에 반영된 사업은 침식 등으로부터 연안을 보호하고 훼손된 모래사장 등을 복구하는 정비사업이다.

궁평리 534-2 일원에는 모래 양빈(300,000㎥), 완충언덕(700m), 돌제(30기) 설치 등에 295억원이, 제부리 190-1 일원에는 모래 양빈(90,000㎥) 등에 56억원이 투입되는 사업이 반영됐다.

궁평리 일대 사업위치도
궁평리 일대 사업위치도

특히, 시는 2014년부터 3차례에 걸쳐 궁평리 연안 백사장 복원을 위한 연구용역을 추진해왔다. 연구 결과 대규모 간척사업과 해류변화로 백사장의 기능이 상실되고 인근 해송림이 점차적으로 침식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시는 이를 근거로 모래 보충은 물론 모래 이동을 막는 구조물 설치가 필요하다고 정부에 건의해왔고, 금번 계획에 반영되는 쾌거를 올렸다.

강희배 관광진흥과장은 “연안정비사업을 통해 해송 보호는 물론, 해수욕장 활성화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사업들의 조속 추진을 위해 단계적으로 국비를 확보해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