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 추가 발생
용인시 처인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 추가 발생
  • 지용진
  • 승인 2020.06.07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지난 6일 멕시코서 입국 무증상 확진…성남의료원 이송 예정
처인구보건소
처인구보건소

 

[용인=광교신문] 용인 처인구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용인시는 7일 처인구 고림동 금평마을 영화아파트에 거주하는 Co씨(용인-87)씨가 민간 검체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Co씨는 지난 6일 오전 6시 20분 멕시코에서 입국한 뒤 오후에 자차로 처인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다. 별도의 증상은 나타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에 따르면 Co씨는 과천시민으로 지인 3명과 함께 멕시코에서 입국해 지인 중 1명의 자택인 영화아파트에서 함께 자가격리 하던 중 확진판정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같이 검사를 받은 지인 3명은 음성으로 판정됐다.

이에 시는 Co씨를 성남의료원으로 이송한 뒤 Co씨가 머물렀던 처인구 아파트 내·외부를 방역소독한 뒤 지인 3명에 대해선 자가격리 조치할 방침이다.

또 역학조사관의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격리 조치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릴 방침이다.

한편, 이날 10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87명, 관외등록 19명 등 총 106명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