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소상공인 경영안정비’ 5만200개소에 502억원 지원
성남시, ‘소상공인 경영안정비’ 5만200개소에 502억원 지원
  • 지용진
  • 승인 2020.06.03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31일 신청 마감, 113.9% 신청률에 달해
▲ 성남시청

[성남=광교신문] 성남시는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성남형 연대안전기금’을 통한 지역 내 소상공인에게 100만원씩 지급하는 ‘소상공인 경영안정비 지원’ 신청을 5월 31일 마감했다.

5만3083개소가 신청해 기준 대상 업체 4만6600개소 대비 113.9%의 높은 신청률을 보였다.

지원기준 미충족 업체를 제외한 5만200개소에 502억원을 지급했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매출 감소 등 경제적 위기에 처한 지역 내 소상공인에게 매출 여부와 상관없이 4월 9일부터 5월 31일까지 ‘소상공인 경영안정비’ 지원 신청을 받아 긴급 지원에 나섰다.

소상공인의 신청 편의를 위해 세무서·건강보험공단과의 업무협의 후 신청서류를 최대한 간소화했다.

이번 지원금은 현금 지원으로 소상공인에게 고정비용인 임대료, 인건비, 공공요금 등을 직접 지출할 수 있는 실질적인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경영환경이 악화된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관내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효과적인 지원책을 찾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