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6월1일부터 12일까지 접수…한 곳당 최대 200만원까지
용인시, 6월1일부터 12일까지 접수…한 곳당 최대 200만원까지
  • 지용진
  • 승인 2020.05.26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식점 20곳 대상 입식테이블 설치 지원
▲ 용인시, 6월1일부터 12일까지 접수…한 곳당 최대 200만원까지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26일 일반음식점 이용객의 편의 증진을 위해 관내 음식점 20곳에 입식테이블 설치를 지원키로 하고 대상자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신청대상은 일반음식점 영업신고 후 6개월이 지난 식사류 판매 업소로 기존 좌식테이블 2개 이상을 입식테이블로 교체하려는 업소다.

최근 1년이내 영업정지 이상의 행정처분을 받았거나 지방세 체납이 있는 업소, 호프·소주방 등 주점 형태의 일반음식점과 프랜차이즈 가맹점 등은 제외된다.

시는 신청한 업소를 대상으로 서류 및 현장심사를 거친 후 영업장 면적·매출액·영업기간 등을 고려해 총 20개 업소를 선정, 최대 200만원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음식문화개선 참여 업소와 음식점 위생등급제 지정업소는 우선 선정할 방침이다.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6월1일부터 12일까지 시 홈페이지 공고란에서 신청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시청 위생과로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