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풍덕천동 거주 시민…66번 확진환자 동료 · 안성병원 이송
용인시, 풍덕천동 거주 시민…66번 확진환자 동료 · 안성병원 이송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5.08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지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 추가 발생
▲ 수지구 보건소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수지구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지난 6일 확진 판정을 받은 용인-66번 환자의 회사 동료다.

용인시는 8일 수지구 풍덕천동에 거주하는 Bw씨가 민간 검사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Bw씨는 지난 7일 동료인 용인-66번 확진환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수지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특별한 증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시는 Bw씨를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으로 이송하고 혼자 거주하던 자택 내부와 주변을 긴급 방역소독했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격리 조치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시는 지난 7일 용인-66번 확진환자에 대한 역학조사관의 조사 결과에 따라 접촉자로 분류된 동료 44명에 대해 진단 검사한 결과 1명이 양성으로 39명은 음성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나머지 4명에 대해선 검사 결과를 대기 중이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67명, 관외등록 17명 등 총 84명이 발생했으며 이 가운데 67명이 완치돼 퇴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