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 거리두기’수칙, 꼭 지켜주세요
‘생활 속 거리두기’수칙, 꼭 지켜주세요
  • 지용진
  • 승인 2020.05.07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19일까지 해당 사업장 2만 6351개소 방문해 수칙 안내
▲ ‘생활 속 거리두기’수칙, 꼭 지켜주세요

[수원=광교신문] 수원시는 코로나19 방역체계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는 6일부터 관내 ‘생활 속 거리두기’ 해당 사업장을 방문해 개인·공동체 방역 수칙을 안내하고 지침 준수를 당부한다.

수원시는 6일부터 19일까지 사업장 2만 6351개소를 대상으로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홍보한다.

또 방역관리자 지정 운영·수칙 이행 실태를 수시로 점검하고 민간 협회·단체와 소통·협력체계를 구축해 시민들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생활화하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생활 속 거리두기 안내 대상은 음식점·카페, 학원·독서실, 이·미용업소, 노래연습장, PC방, 종교시설, 실내체육시설, 유흥시설, 관광숙박업소, 중소 슈퍼 등 정부방침 기준 20개 분야에 해당하는 사업장이다.

‘사회적 거리 두기’에서 한 단계 완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는 일상생활, 경제·사회활동을 하면서도 감염 예방·차단 활동이 조화되도록, 생활습관·사회구조를 개선하는 장기적 방역체계다.

‘개인 방역’과 ‘집단방역’으로 구성된다.

‘개인 방역 5대 핵심 수칙’은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기 사람과 사람 사이, 두 팔 간격 건강 거리 두기 30초 손 씻기, 기침은 옷소매 매일 2번 이상 환기, 주기적 소독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등이다.

4가지 보조수칙은 ‘마스크 착용’, ‘환경 소독’, ‘65세 이상 어르신 및 고위험군 생활수칙’, ‘건강한 생활 습관’ 등이다.

‘집단방역 5대 핵심 수칙’은 공동체가 함께 노력하기 공동체 내 방역관리자 지정하기 공동체 방역지침 만들고 준수하기 방역관리자는 적극적으로 역할 수행 공동체의 책임자와 구성원은 방역관리자에게 적극 협조하기 등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민, 사업장에 방역수칙을 적극적으로 안내해 ‘생활 속 거리 두기’가 일상에 정착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코로나19가 조기에 종식될 수 있도록 생활 속 거리 두기를 반드시 실천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