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재난기본소득’, 8일 만에 53만 3208명 신청
‘수원시 재난기본소득’, 8일 만에 53만 3208명 신청
  • 지용진
  • 승인 2020.04.17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까지 하루 평균 8만 9000여명 신청, 지급 대상의 44.71% 신청 완료
▲ ‘수원시 재난기본소득’, 8일 만에 53만 3208명 신청

[수원=광교신문] ‘수원시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한 시민이 17일 0시 기준으로 53만 3208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신청 첫날인 4월 9일 7만 1170명을 시작으로 16일까지 하루 평균 8만 9000여명이 신청했다.

재난소득기본소득 지급 대상 시민 119만 2724명 중 44.71%가 신청을 마쳤다.

수원시는 16일까지 10만 6220명에게 재난기본소득 10만원을 지급했다.

신청자 중 19.92%가 재난기본소득을 지원받았다.

수원시 재난기본소득은 4월 2일 0시 기준으로 수원시에 주민등록이 된 모든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을 지급하는 것이다.

수원시 홈페이지에 접속해 ‘수원형 재난기본소득 신청페이지 바로가기’를 클릭한 후 본인 인증을 하고 신청자 개인 정보·계좌 번호를 입력한 후 저장하면 신청이 완료된다.

신청일로부터 1주일 이내에 현금으로 입금된다.

미성년자는 직계 존속인 세대주가 대리 신청할 수 있다.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 구매 5부제’와 같은 방식으로 ‘신청 5부제’를 시행한다.

태어난 해 끝자리가 1·6인 사람은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신청해야 한다.

4월 18일부터 토·일요일은 생년과 상관없이 모든 시민이 신청할 수 있다.

4월 20일부터 주소지 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방문 신청 기간도 5월 29일까지이고 온라인 신청과 마찬가지로 5부제를 시행한다.

4월 20일~5월 17일에는 동행정복지센터에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주말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5월 18~29일에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방문 신청을 할 때는 신청서를 작성해 신분증, 통장 사본과 함께 제출해야 한다.

5월 1~29일 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는 시민은 현금 또는 지역화폐로 재난기본소득을 받을 수 있다.

수원시민을 비롯한 모든 경기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을 지급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4월 9일부터 온라인 신청을 받고 있다.

온라인 신청은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3월 23일 자정 이전부터 신청일까지 경기도에 주민등록이 된 도민이 신청할 수 있다.

4월 20일부터 7월 31일까지 농협은행, 주소지 동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선불카드를 신청할 수 있다.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한 후 카드를 수령하고 사용승인이 이뤄지면 사용할 수 있다.

농협·동행정복지센터 방문 신청은 5부제로 이뤄진다.

세대원 수에 따라 신청 기간이 다르다.

4인 이상 가구는 4월 20~26일 3인 가구는 4월 27일~5월 3일 2인 가구는 5월 4~10일에 신청하면 된다.

1인 가구·미신청 가구는 5월 11~17일 신청해야 하고 5월 18일부터 7월 31일까지는 세대원 수 상관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수원시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9일부터 ‘재난기본소득’을 기부하는 ‘사랑의 열매와 함께 극복 수원’ 나눔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모금한 기부금은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시민들에게 신속하게 배분할 예정이다.

4월 17일 오후 2시 기준 기부금액은 8857만 6000원이다.

기부를 원하는 시민은 특별모금 계좌에 입금하거나 각 동행정복지센터에 설치된 모금함에 성금을 넣으면 된다.

동행정복지센터는 기부 상담 창구를 운영한다.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청년 실직자, 저소득층·사각지대 시민 등 도움을 주고 싶은 이들을 지정 기탁서에서 선택해 기부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