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19 안심숙소 추가 운영
화성시, 코로나19 안심숙소 추가 운영
  • 지용진
  • 승인 2020.04.12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광교신문] 화성시는 12일 해외 입국자 수가 증가함에 따라 입국자의 자가격리 기간 동안 국내 가족이 임시로 생활할 수 있는 ‘안심 숙소’ 6곳을 추가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추가된 ‘안심 숙소’는 호텔 1곳과 모텔급 5곳으로, 기존 2곳을 포함하면 총 8곳이 운영된다.

호텔은 기존 신라스테이동탄, 호텔푸르미르에 이어 그린피아관광호텔이 추가됐다.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모텔급으로 제이에스더클레식호텔, 호텔시그널, 월드관광호텔, 엘가관광호텔, 힐사이드온천텔이 추가됐다.

숙박료는 호텔급의 경우 기존 대비 최대 77%까지 할인되며, 모텔급의 경우 10%~20% 또는 2만원~2만5천원 등이 할인된다.

이용을 원하는 경우 해외입국자 가족이 직접 지정숙박업소에 예약해야 된다.

신분증, 가족관계증명서(주민등록등본), 해외 입국자의 출입국사실증명서(항공권, 비자, 학생증도 가능)를 제시해야하며, 객실별 요금 등 자세한 사항은 지정 호텔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시는 자가격리자 이탈 방지에도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전담 모니터링과 기초역학조사 인력을 기존 6명에서 24명으로 확대하고 자가격리 앱과 전화통화로 상황을 상시 점검하고 있으며, 정당한 사유없이 무단이탈 한 경우 감염병 예방법에 따라 즉시 고발 조치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