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실시…민관합동 2천100여명 참여
안산시,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실시…민관합동 2천100여명 참여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04.03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전역 구석구석 방역…방역 마친 점포에는 ‘안심 스티커’ 부착
▲ 안산시,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실시…민관합동 2천100여 명 참여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3일 통장, 체육회 등 민간단체와 윤화섭 안산시장을 비롯한 공무원 비상근무조 등 모두 2천100여명을 투입해 시 전역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방역을 실시했다.

해외입국자 및 지역 내 추가 감염 등의 원인으로 최근 관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진 데 따른 조치로 민관이 함께 안산시 25개 동에서 철저한 방역이 진행됐다.

2시간 동안 진행된 방역에는 통장 1천150여명과 체육회원 450여명, 공무원 500여명 등이 참여했으며 이들은 보호복을 착용한 상태로 방역 소독을 펼쳤다.

특히 식당, 카페 등 방역을 마친 가게에는 소독을 완료했다는 것을 증명하는 안심 스티커를 부착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하도록 하는 한편 업주들의 자발적인 소독을 유도했다.

이와 함께 현재 25개 동 행정복지센터와 외국인지원본부에서 시행 중인 방역물품 무상대여 서비스와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안내문을 전달, 시민들의 감염예방을 위한 개인위생수칙 준수를 당부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